회사로고

Top
기사 메일전송
호국보훈의 달, ‘서울꿈새김판’과 3초 묵념 함께해요
  • 편집국 기자
  • 등록 2022-06-03 17:40:39
  • 수정 2022-06-06 16:52:26
기사수정
  • 6월 호국보훈의 달과 6.25전쟁 72주년 기념해 호국영령 추모․묵념 동참 메시지
  • 경건하게 눈을 감고 묵념하는 얼굴과 ‘3초의 묵념, 쉽지만 값진 추모’ 문구로 구성

나라를 위해 목숨 바친 호국영령을 기리며 단 3초 만이라도 눈을 감고 묵념을 했던 적이 언제였던가. 서울시가 6월 호국보훈의 달과 6.25전쟁 발발 72주년을 맞이해 호국영령을 추모하고 묵념에 동참하자는 메시지를 ‘서울꿈새김판’에 담았다고 밝혔다.

 

호국보훈의 달 기념 서울꿈새김판 시안 및 설치 시뮬레이션 (서울꿈새김판 시안)

서울시가 준비한 이번 호국보훈의 달 꿈새김판은 경건한 표정으로 눈을 감고 있는 얼굴과 ‘하나, 둘, 셋’ 이라는 글자가 크게 담겨, 지나가는 사람들의 궁금증을 자아낼 법하다. 하단에 적힌 ‘3초의 묵념, 쉽지만 값진 추모입니다’라는 문구를 보면 꿈새김판이 말하고자 하는 바를 바로 이해할 수 있다.

 

서울시는 특히 올해로 전쟁 발발 72주년이 된 6.25전쟁이 ‘잊혀가는 전쟁’이 되는 듯한 안타까움에 이번 꿈새김판 내용을 기획했다고 밝혔다. 과거 여러 차례 실시된 조사에서 성인 3명 중 1명꼴로 6.25전쟁 발발연도를 답하지 못한 것으로 나타났기 때문이다.

 

최원석 서울시 시민소통기획관은 “우리가 지금 당연하게 누리고 있는 자유와 평화가 우리의 아픈 역사와 호국영령의 희생의 대가라는 사실을 잊지 말자”라며, “이번 서울꿈새김판이 단 3초만이라도 호국영령을 위해 묵념하는 시간을 갖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0
dummy_banner_2
dummy_banner_3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