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사로고

Top
기사 메일전송
사회적경제기업의 성장 디딤돌, 60억원 규모의 제8호 사회적기업 투자조합 결성
  • 편집국 기자
  • 등록 2022-06-02 18:28:54
  • 수정 2022-06-03 00:39:22
기사수정
  • `11년 제1호 투자조합 결성 이후 투자받은 사회적경제기업들의 총 매출액 3배 이상 증가

고용노동부는 정부 출자 45억 원, 민간 출자 15억 원인 총 60억 원 규모로 제8호 사회적기업 투자조합을 결성하고 우수한 사회적경제기업에 투자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사회적경제기업의 성장 디딤돌, 60억원 규모의 제8호 사회적기업 투자조합 결성이번에 결성된 투자조합은 지역간 투자 불균형 문제를 완화하고, 기업에 대한 투자가 고용과 연계될 수 있도록 비수도권 소재 기업과 청년을 다수 고용한 사회적경제기업에 우선 투자할 계획이다.


고용노동부는 `11년부터 사회적경제기업의 규모화 및 자생적 생태계 조성을 위해 총 468억원 규모로 모태펀드를 조성하여 50개의 사회적경제기업 등을 대상으로 총 314억원을 투자하였다.


이를 통해 사회적경제기업의 매출액이 투자 이후 3배 이상 증가(585억원 → 1,843억원) 등의 성과를 거뒀다.

특히 점자책 서비스 등 시각장애인을 위한 다양한 제품을 개발·생산하는 센시(SENSEE)는 `15년 법인 설립 이후 사회적기업 인증을 준비하던 중 `17년에 3억 원의 투자를 받아 이듬해인 `18년 사회적기업으로 인증을 받았으며, 매출액 3.2억 원의 기업에서 `21년 말 현재는 매출액 70억 원 이상의 기업으로 20배 이상 성장하였다.

고용노동부는 앞으로도 성장가능성이 높고 많은 사회적 가치를 창출하는 다양한 사회적경제기업에 대한 투자가 확대될 수 있도록 모태펀드 규모를 단계적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0
dummy_banner_2
dummy_banner_3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