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사로고

Top
기사 메일전송
알뜰교통카드, ‘세계대중교통협회 어워즈’ 특별상 수상
  • 편집국 기자
  • 등록 2022-06-02 18:14:10
  • 수정 2022-06-03 00:40:31
기사수정
  • 친환경 교통수단 활성화를 위한 혁신적인 정책사례로 인정받아

국토교통부 대도시권광역교통위원회는 우리나라의 알뜰교통카드가 ‘2021 세계대중교통협회(UITP) 어워즈’에서 특별상을 수상했다고 6월1일 밝혔다.

 

국토교통부 대도시권광역교통위원회는 우리나라의 알뜰교통카드가 `2021 세계대중교통협회 어워즈`에서 특별상을 수상했다고 6월1일 밝혔다.세계대중교통협회는 세계 도시 간 경험을 공유하고 지속가능한 대중교통의 발전을 위해 1885년 설립되어 현재 100여 개국 1,900개 이상 기관이 회원사로 참여하고 있다.


2년 주기로 개최되는 어워즈에서는 대중교통 정책 및 기술 혁신을 이룬 기관에게 상을 수여하고 있으며, 이번에 알뜰교통카드는 친환경 교통수단 활성화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특별상을 수상하게 되었다.

알뜰교통카드는 국민 교통비 절감을 위해 추진되는 사업으로 대중교통 이용 시 보행, 자전거 등 이용거리에 따른 마일리지 지급 등을 통해 대중교통비의 최대 30%를 절감할 수 있다.

사업지역은 `19년 13개 시도 43개 시군구로 시작하여 올해 5월을 기준으로 현재 전국 17개 시도 158개 시군구까지 확대되었으며, 이용자도 ’19년 말 2만 명에서 ’22년 5월에는 38만 명으로 지속 증가하고 있다.

6월부터는 강원도 원주시가 사업에 참여하면서 인구 30만 이상 78개의 모든 지자체 주민이 혜택을 받을 수 있게 되었고, 앞으로도 수혜지역을 지속 확대할 계획이다.

알뜰교통카드 이용자는 ’21년 기준 월평균 14,172원을 아껴 대중교통비 지출액의 22.8%를 절감하였고, 이용만족도 조사결과도 매우 높게 나타나는 등 대중교통 이용 활성화에 기여하고 있다.

 

대도시권광역교통위원회는 ’21.2월 세계대중교통협회 가입 이후 3차례 정기회의에 참여하여 GTX, 환승센터, 알뜰교통카드 등 국내 우수 광역교통 정책사례를 소개하였다.

대도시권광역교통위원회 이주열 광역교통정책과장은 “국민의 교통비 절약 및 친환경 교통수단 활성화에 기여하고 있는 알뜰교통카드가 국내뿐만 아니라 해외에서도 혁신적인 정책으로 인정받고 있다”면서, “앞으로도 알뜰교통카드를 지속 확대하고 지하철‧버스 통합정기권 도입을 추진하는 등 국민들이 체감할 수 있는 모빌리티 서비스를 확대할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해나가겠다”고 말했다.

 

0
dummy_banner_2
dummy_banner_3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